서초구, AR(증강현실)로 즐기는 서리PULAY 첫 운영
상태바
서초구, AR(증강현실)로 즐기는 서리PULAY 첫 운영
  • 이혜진 기자
  • 승인 2019.10.0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9일부터 약 3개월간 ‘역사’ 콘텐츠로 야외 방탈출 형태 추리게임 진행
주어진 과제 풀면서 지역내 대표관광지인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 ‧ 예술의전당 등 방문
9일 오후2시 강남역 9번출구서 ‘독립군’ 재연 퍼포먼스 등 오픈 이벤트 예정
조은희 구청장 “4차산업 혁명시대에 맞춰 AR‧GPS 등 신기술을 이용한 신개념 관광콘텐츠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체험 투어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을 것
서초구_게임선택_독립의시간 (사진출처 = 서초구)
서초구_게임선택_독립의시간 (사진출처 = 서초구)

(AI타임스=이혜진 기자) 서초구이 지자체 최고 AR(증강현실) 스마트 체허모간광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지자체 최초, AR(증강현실)로 즐기는 스마트 체험관광 프로그램인 ‘서리PULAY:독립의시간’의 첫 운영을 시작한다. 현실세계와 가상세계를 융합한 ‘서리PULAY’는 야외 방탈출 형태의 추리게임으로 오는 9일부터 12월 15일까지 약 3개월간 진행된다.

올해 콘텐츠는 ‘역사’로 현재 대한민국의 독립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가정하에 윤봉길 의사와 김구 선생님이 서로 맞바꾼 회중시계에 담긴 독립을 위한 비밀단서를 찾는다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참가자는 각 장소를 방문할 때마다 주어지는 과제를 풀면서 지역내 대표관광지인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예술의전당‧강남역(서초관광정보센터)을 둘러 볼 수 있다.

또 미션을 풀며 게임진행 과정에서 주변의 실제 시설물, 특수 설치물을 활용한 증강현실(AR) 기술과 GPS 기술을 경험하게 된다.

이외에도 구는 지역내 초‧중‧고학생들에게 역사의식도 고취시킬 수 있는 교육적 관광게임으로 9일에 ‘독립군 재연 퍼포먼스’ 등 오픈 이벤트도 펼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려면 구글 플레이 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에서 ‘서리pulay:독립의시간’ 앱을 다운받아야 하며 게임 진행을 위한 안내문은 강남역(서초관광정보센터), 예술의전당,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서리PULAY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맞춰 AR‧GPS 등 신기술을 이용하여 즐길 수 있는 신개념 관광콘텐츠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체험 투어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산업부, '호남지역' 신재생에너지 2차 정책순회협의회
  • [4차산업①] 시장환경
  • [심층취재] 태양광 REC 가격급락, 원인과 대책
  • 한국에너지공단, 하반기 신재생에너지공급의무화(RPS)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계획 공고
  • [심층취재] 태양광 발전 보급과 REC 가격하락...정부의 대책은?
  • 포브스 (Forbes) 선정, 2020년을 주도할 7가지 기술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