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동 '검찰개혁' 최후통첩 집회
상태바
서초동 '검찰개혁' 최후통첩 집회
  • 전승진 기자
  • 승인 2019.10.12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타임스=전승진 기자) 토요일인 12일 서울 서초동에서 검찰개혁을 촉구하고 조국 법무부 장관을 지지하는 대규모 집회가 다시 한번 열린다.

주최 측에서는 해당 집회가 잠정적으로 마지막 집회라고 밝힌 가운데 공교롭게 전날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접대 관련 의혹 보도가 나오며 긴장감은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서초역 사거리에서 '제9차 사법적폐 청산을 위한 검찰 개혁 촛불문화제'를 연다고 밝혔다. 사전 집회는 오후 4시부터 열린다.

주최 측은 "조국 수호" "정치검찰 OUT", "자유한국당을 해체하라" 등의 피켓을 들 계획이다.

이들은 이번 집회의 제목을 '최후통첩'으로 정했다. 9차 집회를 마지막으로 당분간 추가 집회를 잠정 중단하겠다는 뜻과 함께 마지막 집회에 화력을 모두 집중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지난 집회 동안 계속 늘어온 참가자 수가 이번 집회 때 최대치에 도달할 것으로 주최 측은 예상하고 있다.

주최 측은 집회 규모에 대해 "7차 집회 200만명, 8차 집회 300만명이 모인 것으로 보고 있는데 이번 집회에는 8차 집회보다 약 20% 정도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산업부, '호남지역' 신재생에너지 2차 정책순회협의회
  • [4차산업①] 시장환경
  • [심층취재] 태양광 REC 가격급락, 원인과 대책
  • 한국에너지공단, 하반기 신재생에너지공급의무화(RPS)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계획 공고
  • [심층취재] 태양광 발전 보급과 REC 가격하락...정부의 대책은?
  • 포브스 (Forbes) 선정, 2020년을 주도할 7가지 기술 분야